선본 이야기

조회 수 1983 추천 수 0 2017.01.16 11:55:04

선본 이야기


                   滸山 김현길


 

장가못간 서른 넘긴 농촌총각

고개 빠자고 있는데

누가 지나가는 소리로

산달섬에 처녀 쎘다더라

노총각 귀가 번쩍 띄였다

어찌어찌하여 중신애비 앞세워

재종형 발동선 빌려 타고 선을 보러갔다

중신애비가 총각 간판은 군수하고도 남는다고

그럴듯하게 소개를 넣어놓은 상태였다

오빠가 무슨 배 망쟁이를 한다던데

나는 기껏 멸 삶는 불배 출신이라

별시리 내세울게 없었다

다행히 호리호리한 처녀는

내가 맘에 드는 눈치였다

술상을 차려 내 오는 그 집 올케가

더 적극적이었다

유추해보니 노처녀였던 시누이를

얼른 시집보내고 싶었었나보다

그런데 아무리 기다려도 소식이 없었다

뒤에 들리는 소문이

공무원한테 시집가기로 날 잡았단다

그때는 반피 같이 용기가 없었다

지금 같았으면 어림반푼어치도 없었을 텐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6 우두포의 문학소녀 나무꾼 2017-01-22 1989
» 선본 이야기 나무꾼 2017-01-16 1983
674 반찬가게 아줌마와 구씨 나무꾼 2017-01-10 2068
673 옥순룡 - 북만주에서 부른 매기의 추억 옥순룡 2017-01-03 2405
672 동풍 나무꾼 2016-12-07 1931
671 앙코르왓트 나무꾼 2016-11-19 1993
670 천안문을 가다 나무꾼 2016-11-17 1988
669 농부와 별 밭 나무꾼 2016-11-16 1957
668 수송장 여관 나무꾼 2016-10-14 2156
667 미류나무와 바바리코트 나무꾼 2016-10-14 2075
666 변기통 나무꾼 2016-10-08 1948
665 흑산도3 나무꾼 2016-09-28 1915
664 비평가 나무꾼 2016-09-28 2025
663 서산 마애불 나무꾼 2016-09-28 2010
662 산막시인 나무꾼 2016-09-22 2031
661 나의 전생은 책사 나무꾼 2016-09-11 2377
660 난로와 냉장고 나무꾼 2016-09-08 1823
659 흑산도2 나무꾼 2016-08-22 1783
658 옥순룡- 이별 이야기 id: 거제포토 2016-08-06 1961
657 해금강 나무꾼 2016-07-22 1900
656 유처자묘 나무꾼 2016-07-05 2091
655 흑산도1 나무꾼 2016-06-29 1888
654 감은사지2 나무꾼 2016-06-22 2001
653 꿈의 다리 거가대교(수필) 나무꾼 2016-06-05 2217
652 소쩍새2 나무꾼 2016-05-10 2000
651 콘스트 나무꾼 2016-04-27 2295
650 한국국제대학교 나무꾼 2016-04-21 1884
649 봄손님 나무꾼 2016-04-03 1827
648 덜거랑 포구나무 나무꾼 2016-02-28 1940
647 보수동 책방골목 나무꾼 2016-02-07 1770